난밍강(南明河)

문정윤 기자

작성 2019.10.28 10:53 수정 2019.10.28 10:54


김포에서 상해로, 상해에서 국내선을 이용해 구이양에 왔습니다.

저녁을 먹고 숙소로 들어가는 길에 만난 귀주성 난밍강(南明河)의 야경이 발길을 멈추게 합니다.

현실에서는 없을듯한 왠지 환상의 세계에 도착한듯한 느낌

그러나 아름다운 야경과 다른 악취 덕분에 돌아가는 길이 조금 더 빨라졌습니다.

Copyrights ⓒ 북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문정윤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