랑덕묘채(郞德苗寨)

문정윤 기자

작성 2019.11.04 11:05 수정 2019.11.04 11:06


귀주 랑덕의 묘족 마을, 랑덕묘채에 왔습니다.

비록 입장권을 지불하고 들어가는 것이기는 하지만

멀리서 온 손님을 극진히 대접하는 것이 묘족의 풍습,

소뿔 잔에 담긴 환영주가 그 시작입니다.

 

Copyrights ⓒ 북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문정윤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