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민 작가와 1분 여행] (33) 1.21사태 소나무

입력시간 : 2019-12-03 11:00:46 , 최종수정 : 2019-12-03 11:00:46, 이시우 기자


1968년 1월 21일, 북한군 김신조를 포함 31명이 휴전선을 뚫고 청와대 뒷산까지 침투해 대통령과 국방부 및 주요 인사를 암살, 폭파하려 했던 사건입니다. 우리 군경이 출동해 총격전이 벌어졌고 백악마루 근처 수령 200년 된 소나무에 총탄 자국 15개가 남아 있어 치열한 접전이었음을 눈에 선하게 보여줍니다. 아직도 상처가 아물지 않은 이 나무가 ‘1.21사태 소나무’입니다. 이 사건으로 인해 북악스카이웨이가 탄생하게 된 사연이 있습니다.


Copyrights ⓒ 북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시우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