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허 마을 차마고도 박물관

입력시간 : 2019-05-13 11:10:38 , 최종수정 : 2019-05-13 11:13:28, 문정윤 기자


옛날 차마고도가 번성했던 그 시절

상인들을 위해 하룻밤 묵어갈 수 있는 휴식처가 되어주었던

수허 마을에 지금은 그 흔적을 볼 수 있는 차마고도 박물관이 있다.

하늘이 파랗고 봄꽃이 피어나던 그날

긴 여정을 쉬어가던 마방이 된 듯 잠시 박물관에 앉아

바람을 맞으며 이름만 남은 마방들의 발자취를 떠올려본다. 


Copyrights ⓒ 북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문정윤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